오세훈 서울시장 3급이상 간부와 함께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 받는다

한문희 승인 2021.05.11 11:48 의견 0
오세훈 서울 시장. [자료=오세훈 SNS]

오세훈 시장( 사진)은 11일 15시 신청사 다목적홀에서 서울시 시장단을 비롯한 3급 이상 간부 직원들 40여 명과 함께 '2021년 상반기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을 받는다.

오 시장 취임 이후 처음으로 열리는 성인지·성희롱 예방 교육이다. 이수정 경기대학교 범죄심리학과 교수가 강사로 나서 '성인지 감수성 제고와 직장 내 성희롱(성적 괴롭힘) 예방'을 주제로 약 2시간 동안 강의한다.

이 교육은 매년 상·하반기에 이뤄진다. 오 시장 취임 후로는 처음 열린다.

서울시는 올 상반기 성인지·성희롱 예방 특별교육을 11일과 13일 2회에 걸쳐 개최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여 인원을 50명 이내로 제한하고 좌석 간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등 방역수칙을 준수한다. 내부 방송으로 실시간 송출해 서울시 직원들도 교육을 시청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