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고흥 문화도시 포럼, 성황리에 개최

김창옥 승인 2022.04.26 09:04 의견 0
X


전남 고흥군(군수 송귀근)이 지난 20일 고흥군청 우주홀에서 기관 단체장, 문화도시추진위원, 행정, 군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고흥 문화도시 포럼'이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포럼은 문화도시 이해와 공유 및 군민이 주체가 되는 문화도시를 만들기 위한 과정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주민들의 공간제약 없이 온라인에서 토론이 가능하도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시 생중계했다.

김주열 문화도시센터장의 2022년 문화도시 사업계획보고에 이어, '고흥의 문화도시 진단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문화도시 방향성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논의되었다.

㈔전라지오그래픽 전고필 연구소장의 제땅말, 키워드로 보는 고흥문화 및 돌봄 정신이 강한 갑계문화의 공동체 정신에 대해서 발표했고, 광주북구문화의집 정민룡 관장은 고흥 문화도시 비전 및 주제별 구성계획에 대해 제안했고, 문화모탬 전은하 회원은 모탬 활동을 통해 달라진 삶의 발제를 끝으로 깊이 있는 토론이 이어졌다.

종합토론에서 문화디자인자리 최혜자 대표는 문화도시 준비과정에서 도출해야 할 지점, 경희대실천교육센터 고영직 위원은 고흥문화도시가 지향해야 하는 도시 관점을 제안했고, 문화컨설팅바라 권순석 대표는 문화도시 의미와 준비과정에 대해서 제시했다.

고흥문화도시 최지만 PM은 상호돌봄문화도시의 향후 계획에 대해서 발표하고, 토론 및 청중의 질의응답을 통해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

토론에서는 다양한 세대가 참여하는 문화도시, 우리 지역 대표 콘텐츠 발굴 등 문화도시 방향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송귀근 고흥군수는 "이번 문화도시 포럼을 통해 고흥 문화도시의 나아갈 방향, 정체성을 확립하고, 군민이 주체가 되는 고흥다운 문화도시를 만들어가는 발판을 마련하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고흥 문화도시센터에서는 라운드 테이블 등을 통해 소통과 공유를 확장하고, 상호 돌봄의 가치가 실현되는 '문화도시 고흥'을 만들어 가기 위해 문화모탬, 모탬학교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