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맞춤형 운동처방서비스' 제공

허재연 승인 2022.04.27 11:36 | 최종 수정 2022.04.27 11:37 의견 0
X

마포구, '맞춤형 운동처방서비스' 제공


서울 마포구는 개인의 생활 습관과 신체적 특징을 고려한 '맞춤형 운동처방 서비스'를 오는 5월부터 제공한다고 27일 밝혔다.

마포구보건소 1층에 있는 '마포건강관리센터'는 코로나19로 임시 중단됐던 이번 서비스를 내달 2일부터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정상적으로 운영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맞춤형 운동처방 서비스'는 체성분 검사와 기초체력검사를 토대로 개인에게 맞는 운동을 알려주는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체력관리 프로그램이며, 최신의 '신체 조성 검사장비(Inbody 770)'를 통해 비만도와 근육량, 수분량 등 체성분을 평가하고 종합 체력 검사 장비를 통해 심폐 지구력, 근력, 유연성, 순발력, 민첩성 등 기초체력을 검사한다.

이를 바탕으로 관련 자격증을 소유한 전문 운동처방사가 개인에게 맞는 맞춤형 운동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참여자의 비만 예방과 건강 증진을 도울 예정이다.

또한 구는 참여자를 대상으로 3개월마다 재검사를 안내하는 등 지속적인 사후관리로 주민이 스스로 건강을 돌보고 규칙적인 신체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안내했다.

'맞춤형 운동처방 서비스'는 20세 이상의 마포구민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할 수 있으며 검사와 운동 상담에 약 30분 정도 소요됨을 감안해 예약제로 운영된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마포건강관리센터에 방문하거나 전화로 상담을 예약한 후 예약 당일 편안한 옷차림으로 마포건강관리센터에 방문하면 되며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보건소 마포건강관리센터 운동처방실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