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러브버그 아웃 긴급 특별 방역 실시

허재연 승인 2022.07.06 12:51 의견 0
X

마포구, 러브버그 아웃 긴급 특별 방역 실시


마포구(구청장 박강수)는 러브버그(사랑벌레)라고 불리는 벌레떼 퇴치를 위해 긴급 특별방역을 했다고 6일 밝혔다.

구는 주민의 안전을 확보하고자 새마을자율방역대와 함께 대대적인 긴급 방역에 나섰다.

지난 3일 각 동마다 새마을지도자 5∼7명은 자체적으로 팀을 꾸리고 민원이 접수된 동네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방역용 살충제를 살포했다고 알렸다.

마포구 새마을자율방역대는 벌레떼가 사라질 때까지 지속해서 자체 방역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구는 3일 박강수 마포구청장이 긴급회의를 주재해 방역 대책을 마련하고 보건소에 임시 상황실을 설치해 24시간 운영하는 등 행정력을 총동원해 방역태세를 강화하고 있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러브버그 퇴치를 위해 일선에서 고생하는 새마을 자율방역대에 감사드린다"며 "구민의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재난 상황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행정시스템을 꾸려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