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바로유심' 출시, 23개 알뜰폰사와 유심 함께 쓴다

허재연 승인 2022.07.18 15:37 의견 0
X

KT '바로유심' 출시, 23개 알뜰폰사와 유심 함께 쓴다


KT(대표이사 구현모)는 23개 알뜰폰 사업자의 요금제 가입이 가능한 KT 공용 유심인 '바로유심'을 1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바로유심'은 KT 고객과 KT 알뜰폰 고객 구분 없이 모두 사용할 수 있는 유심으로 전국 약 6,100여 개 이마트24 편의점에서 판매한다.

KT망 알뜰폰 고객들은 온라인으로 유심을 별도로 구매하거나 사업자별 유심을 따로 구매할 필요 없이, 가까운 이마트24 매장에서 '바로유심'을 구매해 알뜰폰에 가입할 수 있다.

알뜰폰 '바로유심' 구매 고객은 KT 알뜰폰 사업자의 '셀프개통' 서비스를 통해 개통 대기 및 고객센터 통화 없이 즉시 개통 가능하며, KT 이용 고객도 매장방문 없이 온라인 유심가입 'KT 다이렉트'를 통해 자급제·중고·해외직구폰 등을 쉽고 빠르게 개통할 수 있다고 안내했다.

KT는 '바로유심' 출시를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고객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바로유심'으로 KT 알뜰폰 회선을 가입한 고객에게는 편의점 상품권 2만 원을 제공하고, '바로유심'으로 'KT 다이렉트'에서 KT회선 가입한 고객에게는 제휴사 할인쿠폰을 제공하는 '다이렉트 쿠폰팩'과 함께 편의점 상품권 3만 원을 증정한다.

KT는 하반기 내 이마트24 외에도 편의점 유통망을 지속 확대해 중소 알뜰폰 사업자에 대한 지원과 고객 니즈들을 지속해서 반영해 나갈 예정이다.

KT MVNO담당 최세준 상무는 "이번 바로유심은 KT와 KT망 알뜰폰 사용 고객의 니즈와 유심 주문접수/배송 및 유심 입점 제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알뜰폰 사업자들을 위해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고객 불편 해소를 위해 서비스 경쟁력을 지속해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바로유심'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KT 알뜰폰 대고객 통합 CS 채널 '마이알뜰폰'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