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1004섬 신안 시티 투어버스' 운행개시

허재연 승인 2022.08.12 13:27 의견 0
X

신안군, '1004섬 신안 시티 투어버스' 운행개시


한국관광공사와 신안군관광협의회는 2022 지역관광 추진조직(DMO)육성사업의 일환으로 국비공모사업을 선정받아 광주송정역·목포역과 퍼플섬 등 교통연계망 구축을 위한 '1004섬 신안 시티투어버스'를 오는 13일부터 운행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신안군의 가고 싶은 섬들을 쉽게 찾지 못해 불편을 겪었던 관광객들은 서울에서 KTX를 타고 2~3시간이면 도착하는 '광주 송정역과 목포역'에서 시티투어버스를 타는 길이 열렸다.

'1004섬 신안 시티투어버스'는 광주송정역과 목포역에서 매주 토·일요일 주 2일, 오전 9시에 출발해 9시간 여정으로 하루 1회 운행될 예정이다.

요금은 성인 기준 송정역 출발 시 20,000원, 목포역 출발 시 15,000원이며 장애·군인·경로·청소년은 50% 할인요금으로 이용이 가능하며 입장료와 식비는 별도 개인 부담이다.

여기에 지역을 여행하는 데 도움을 줄 문화관광해설사도 함께 동승해 신안군의 문화관광자원을 보다 알차게 소개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목포역을 출발하는 투어버스는 09:30에 출발해 압해분재공원 ~ 천사대교 ~ 암태기동 삼거리벽화 ~ 암태남강항 ~ 퍼플교(반월·박지도) ~ 목포역(18:10)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운행되며

광주송정역을 출발하는 투어버스는 09:00에 출발해 압해분재공원 ~ 압해송공항 ~ 천사대교 ~ 암태기동 삼거리벽화 ~ 암태남강항 ~ 세계화석광물박물관 ~ 퍼플교(반월·박지도) ~ 송정역(19:40)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운행된다고 밝혔다.

1004섬 시티투어버스 이용 시 UN WTO가 세계 최우수 관광마을로 선정된 퍼플섬, '가고 싶은 섬'으로 선정된 섬속의 섬 '기점·소악도', 한국 근현대미술사의 거장 김환기고택, 세계화석광물박물관 등 자연의 신비로움을 느낄 수 있는 다도해의 아름다운 섬과 해양의 수려한 풍광을 맘껏 즐길 수 있다.

남상률 신안군관광협의회 이사장은 "퍼플섬에 많은 관광객이 찾아주고 있지만, 대중교통을 이용해 여행하기란 쉽지 않다"며 "광주송정역·목포역과 퍼플섬 교통연계망 구축을 위한 '1004섬 신안시티투어버스'가 운영되면 관광객의 편의 도모 등 신안군 이미지 제고와 관광객 유치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1004섬 시티투어버스는 현장 결재도 가능하며 광주송정역의 이용자는 보훈산업, 목포역이용자는 비젼투어를 통해 사전예약이 가능하다고 안내했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