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산시, 7일부터 14일까지 착한 가격 업소 신규 모집한다

김창옥 승인 2022.10.07 13:37 의견 0
X


경기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이달 14일까지 저렴한 가격으로 지역 물가안정에 기여하는 착한가격업소를 새로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착한가격업소'는 각종 원자재 가격 인상 등 어려운 환경에서도 낮은 가격과 우수한 위생 상태와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소로 안산시는 외식업 28개소, 이미용업 8개소, 기타 서비스업 4개소 등 총 40개소를 지정·운영하고 있으며, 신규 모집대상은 음식점, 이·미용업소, 목욕탕, 세탁소 등 개인서비스업종이며 사행성 업소 및 최근 2년 내 행정처분을 받은 업소, 영업개시 후 6개월이 지나지 않은 업소, 프랜차이즈업소 등은 제외된다.

신청 방법은 안산시 누리집에서 서식을 내려받아 안산시 경제일자리과에 방문 또는 팩스로 접수하면 되고, 현장 평가를 거쳐 이달 중 최종 선정 되며, 착한가격업소로 지정되면 시민이 알아보기 쉽도록 지정 표지판을 제공하고 영업에 필요한 종량제봉투와 업소용 소모품 등이 지급된다. 또 행정안전부와 시 누리집에 착한가격업소명이 게재되는 등 다양한 홍보도 이뤄진다.

경제일자리과장은 "지속적인 물가상승에도 불구하고 착한 가격과 친절한 서비스로 운영하고 있는 착한가격업소를 발굴해 물가안정 분위기가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경제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